가락노래방14 형님이랑 둘 다 만족스럽게 놀다 갑니다

가락노래방14

가락노래방14

아는 형님과 먹자골부근에있는 참치집에서 소주먹고 신나게 달리던중 업소 얘기가 나왔습니다.

저도 업소 많이간 편은 아닌데 이 형님은 유흥을 아직 잘몰라서 퍼블릭룸이라는곳도 모르더군요

어찌다보니 우연치안게 한번가봤다는군요 그래서 한번 가보자고 저를 꼬시네요.

뭐 그래서 즐겨찾는윤부장한테 전화를 걸어봤습니다

제가 전화를건시간이 11시정도쯤 전화해서 상태 물어봤더니

지금 현재 상황이 무척좋다고하네요

손님이 많지가안아서 아가씨들이 많다고하네요 ㅎ

현관에 도착을해서 전화를하려고하는데 벌써 입구앞으로 마중나와서 기다리고있더군요..

반갑게 인사나누고 룸으로 입성~~~

퍼블릭룸이란곳의 시스템을 몰랐던 형님을 위해 저도 가만히 브리핑을 들었습니다

다 듣더니 신기해 하면서 좋아하네요 그리고 바로 초이스 시작~~~

일요일인데도 한번에 손님이몰아쳤다가 빠져서 아가씨들이 좀 있던지라 고르기가 편했어요

암튼 형님부터 초이스를하였고 그다음에 저도 연이어서 초이스를 했어요

우선 제파트너는 아담한스타일에 섹시하게생긴 아가씨였고 마인드도 엄청좋았구요 형님도 엄청좋았다네요

어찌 됐든 제 팟은 사이즈도 괜찮고 윤부장의 추천도 있어 초이스했는데 룸에서 노는동안 애교가 짜증날정도로 많네요ㅎ

완전 신나게 함께 잘어울리면서 놀았어요 형님도 팟이 맘에드는지 열심히 토킹 어바웃하시고…

저도 형님앞이라 끈적하겐 못놀고 터치좀하면서 얘기 위주로 했더니 시간이 다갔네요.

이후 즐겁고 해피한 시간을 가졌습니다.

어찌됐든 윤부장님 덕분에 저랑 형님이랑 둘 다 만족스럽게 놀다 갑니다.

다음에 갈때도 잘해주세요~

 

가락노래방14

가락노래방14 윤부장에게 100%로 신뢰감을 갖고~~~

며칠전 다녀온 따끈한 경험담 입니다 수많은 곳을 즐겨왔지만 어제는 남다은 분위기를 느끼고 왔네요 물론 윤부장이 추천을 잘해주셔서 덕분에 잘놀고 왔지만요

어제 11시경 할일도 없고 해서 여기저기 전화해 저와같이 외로운 영혼 한명 섭외해서 갔구요 일요일이라 아가씨가 평소보다 많이 안나왔다고 이해좀 해달라는 말에 휴일이니 감안하고 출발 친구랑 총 10명정도 봤는데 친구는 손쉽게 바로 초이스 해버리네요

저만 고민 고민 하니 윤부장 자기 믿고 한번 놀아보라는 말에 강추 하는 언니 오케이 외치고 처음에는 아가씨도 별로 없고 해서 영업멘트 날려서 그냥 진행 하는건 아닐까 생각햇는데 앉혀놓고 보니 너무 다정다감하게 잘해주고 술도 같이 먹어주는 센스를 발휘하는 우리 예진이 아주 값지게 해주네요

시간이 흐를수록 예진이와 더욱 가까워지면서 윤부장이 강력 추천한 이유가 슬슬 풍겨나옵니다 스타일로 슬림하고 슴가도 아주 부드러운 느낌이 아주 좋았습니다 분위기가 한참 뜨거워지는 사이 친구 파트너 화장실 간사이에 불쑥 기습 키스하는 예진이 아주 따뜻한 느낌에 부드러운 촉감이 장난 아님.

속 궁합이 아닌 입궁합이 이렇게 잘맞을줄이야 ! 윤부장 추천 안받았으면 엄청 후회 했을뻔 했다는ㅎ 윤부장에게 100%로 신뢰감을 갖고 즐거운 일요일을 만끽하고 왔네요

가락노래방14

 

전화 예약하기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