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실노래방후기6 부장님 늘 잘 챙겨줘서 감사요~~

잠실노래방후기6

잠실노래방후기6

독고로 갑자기 달리고 싶다는 급 꼴림에 어제는 하루 종일 참느라 힘들었습니다.

회사일이 손에 안 잡힐 정도로 술이 당기는 이유가 도대체 뭔지 아무리 생각해봐도 생각이 나질 않네요.

뭐 무슨 사춘기도 아니고 그냥 술이 먹고 싶을 뿐… 다른 생각은 나질 않네요… 저녁이 되고 바로 윤 부장께 연락했죠

독고로 간다고…. 입구에서 윤 부장님 만나고 룸으로 들어갔습니다. 아가씨들 들어와서 윤 부장님 추천 아가씨로 초이스 끝내고

바로 술타임~~ 한잔 두 잔 쭉쭉 쭉~쭉쭉~~ 술이 좀 들어가니까 몸과 마음이 차분해지더군요.. ㅋ

아가씨와 말 그대로 오붓하게 술을 마셨습니다. 호구조사도 좀 하고 노래도 시켰습니다. 노래를 잘하네요..

요새 애들처럼 잘하더라고요. 업소 삘 이 하나도 나지 않아 너무 좋습니다. 그래서 전 자주 찾게 되는 거 같습니다.

배부르게 술도 먹고 아가씨와 즐거운 시간도 갖고 후회 없는 금요일이었네요. 윤 부장님 늘 잘 챙겨줘서 감사요~~

 


잠실노래방후기6
잠실노래방후기6 윤 부장님… 담번에도 그 아가씨를 또 부르는 게 맞는걸까요?ㅎㅎ

퍼블릭 룸에 다녀왔습니다. 시설도 훌륭하고 서비스도 만족스럽거든요. 그리고 무엇보다도 아가씨 수질이 너무 좋습니다. 담당 윤 부장님도 참 잘해주시고요.

금요일이라 그런지 입구부터 북적북적합니다. 윤 부장님도 많이 바빠보이네요.ㅎㅎ 돈 많이 버시는듯…ㅋ 룸으로 들어가서 앉아있으니 윤 부장님 들어오십니다.

기다리게 해서 미안하다며 맥주 한 잔 따라주시네요. 한 10분 정도 있으니 아가씨 입장하고 전 윤 부장님께 아가씨 그냥 바로 하나만 추천해서 바로 넣어달라고 얘기했거든요.

저번에 앉혔던 아가씨가 왔습니다. 제가 그 아가씨 면 젤ㄹ로 좋겠다고 말했는데 용케 구해오셨네요.. ㅋㅋㅋ 아가씨도 절 기억하는지 눈웃음치면서 바로 앉습니다.

앉자마자 열심히 말아놓고 바로 마시기 시작합니다. 계속 눈웃음치는 모습이 너무 예뻐 보입니다. 봉곳한 가슴라인을 따라 허리까지 내려가면 배꼽이 살짝살짝 보이는 게 너무 섹시하게 느껴집니다.

일자로 쭉 뻗은 다리가 유난히 하얗게 빛나네요. 저번엔 검사를 신어서 잘 몰랐었는데…. ㅎ 노래도 부르고 신나게 놀았습니다. 윤 부장님… 담번에도 그 아가씨를 또 부르는 게 맞는걸까요?ㅎㅎ

잠실노래방후기6

 

전화 예약하기

You may also like...

2 Responses

  1. 디올7 댓글:

    대박나세요

  2. 익명 댓글:

    성업하세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