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사노래방1 재방문률1위 넘버원 윤부장 010-2145-0945

미사노래방1

미사노래방1

별다른 일없이 주말을 향해 달려가네요. 회사에 앉아 멍하니 모니터를 바라보다보니 어딘가로 떠나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어디로 떠날수있을까? 잠시 고민하다 그냥 술이나 푸자….라고 생각을 정리하고 친구한테 연락했습니다. 텔레파시가 통한건지 친구도 오늘 술한잔하고 싶었다면서 반갑게 동행하자고 하더군요. 요즘은 너무 덥기도하고 다른 스트레스때문에 잘 스지도 않아서 풀은 생략하고 퍼블릭으로 달려봅니다. 왜 안스는지 모르겠네요.ㅜ 뭐…계속 안슨단 소린 아닙니다. 암튼…저녁에 친구랑 에서 만나 저녁을 간단히 먹고 윤부장님에게 향했습니다. 9시경 룸으로 입성완료하고 잠시후에 아가씨들 입장하는데 부장님 말대로 오늘은 와꾸들이 더 좋네요. 그래도 안스지만..ㅋ 초이스하는거 귀찮아서 전 부장님한테 초이스추천 맡겼고 친구놈은 오피스걸같은 스탈로 초이스완료했네요. 제 팟은 약간 애기같은 스타일입니다. 뽀얀얼굴이 살결이 아주 부드럽네요. 전 얼굴이 검은 편이라서 친구가 둘이 붙어있으니 바둑알같다고 놀립니다. 주굴라구. 술마시면서 룸살롱서 하던 게임 갈쳐주고 같이하면서 아주 재밌게 놀았네요. 친구가 담에 또 그 겜하자고 난립니다.이상 허접한 후기였네요~~ 윤부장님 담에 또 보자구요~~^^

 


미사노래방1
미사노래방1 룸타임이 후딱하고 지나갔네요.

윤부장님이 입구에서 반갑게 맞아주네요.

인사 나누고 바로 룸으로 입성 초이스까지 쭉 진행합니다.

지인은10명정도 한번 스캔후에 바로 초이스 끝

나도 그언니 생각하고 있었는데 그냥 양보함 실은 한발 늦음

맘에 든 언니가 없어서 바로 출근하는 언니들 기다리다가 쭉쭉빵빵 언니 초이스후

자리로 가 합석하니 곧바로 애인모드 시작~~~

너무 갑자기 마음의 준비도 안된 상태에서 들러붙으니 더 좋았습니다.

그후 이런 저런 이야기하고 노래도 부르고 술도 몇잔마시면서 놀다가

어느새 댄스타임 들어가보니 부비부비 장난아니네요.

룸타임이 언제 지나갔는지 모르게 후딱하고 지나갔네요.

참 그녀는 슬림한 스타일에

언니 가슴에 얼굴을 파 묻고 숨 막히는줄 알았죠.

오피가서도 자연산 가슴에 얼굴 묻은적은 없었는데 말이죠

최고의 가슴이었죠. 후회없는 즐달이었습니다.

 


미사노래방1 부장님 잘놀고가요~~

지난주에 갑자기 발정이 나서리 윤부장에게 달려갔네요.

부장님한테 슴가위주로 넣어달라고 부탁해놨더니 룸에 들어가자마자

슴가좋은 아가씨들만 주루룩 들어옵니다.

슴가좋은 아가씨들중에서도 몸매가 더욱더 돋보이는 아가씨가 하나 있어서 앉혔네요.

이름은 그냥 슴가라고 제가 새로 지어줬습니다. 아가씨도 좋아하는 눈치였다는…ㅋ

앉아서 회사여직원얘기도 좀 하고 놀고있는데 갑자기 친구녀석이 전화를 하네요.

마침 근처여서 바로 불렀습니다.

부장님한테 얘기하고 아가씨도 불러서 초이스하고 넷이서 놀았습니다.

저는 그래서 룸타임을 좀더 오래 즐길수있어서 좋았네요…

부장님 잘놀고가요~~ 내파트너 슴가 잘 부탁해요~

미사노래방1

 

전화 예약하기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