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안동노래방 조만간 지명으로 가려고요!!!

장안동노래방

장안동노래방

혼자 심심도 하고 여친도 없고 술은 한잔 생각나고 해서 놀러 갔습니다

담당은 역시나 평판 좋은 윤부장~ 혼자와서 초이스 보기 왠지 쑥스럽더군요

아가씨들은 많이 출근했다고 하는데 윤부장한테 추려서 괜찮은 애들만 보여달라고 말했습니다

후딱 양주 원액 세잔을 마셨죠~ 술기운이 살짝 올라올쯤 윤부장이 아가씨들 데꾸옵니다.

그중에서 유독 눈에 들어온 누가 봐도 섹시삘에 글래머인 정선이라는 아가씨

얼굴도 살짝 여우삘이고 누가봐도 혹 할만한 그런 스타일이라 바로 앉히고는

이야기하고 자연스럽게 허벅지에 손올리니 당황하기는 커녕 제 손을 잡고는 오빠 내살 부드럽지?

라고 하며 웃더군요~ 처음 상황부터 마인드까지 마음에 들어 바로 즐거운 룸타임 시작~

노래도 잘하고 상식도 많아서 서먹할 시간없이 룸에서 즐기다가

웨이터 자꾸 들어오길래 팁주고 그만 들어오라말하고 정선씨한테 더욱 집중합니다

나이는 24살이고 몇일전 남친이라 헤어져서 외롭다더군요 오빠 같은 남친 생겼으면 좋겠다고 허허헉!

물론 멘트인줄 알지만은 기분 좋더군요

술먹고 이런저런 이야기 연애상담하다 보니 시간이 후딱가서

원래 룸에서는 1타임 재미있게 노는것을 선호하는편인데 이번에는 연장~ 을 외쳐봅니다

아무래도 오랫동안 이야기를 하며 공감대를 형성하다보니 분위기 좋아집니다 술도 먹었겠다

몸의 대화도 자연스럽게 하고 크크 시간은 또흘러서 … 한타임 더할까 하다가 왠지 오버같아서

정선씨 전화번호 받고 조용히 퇴청하였습니다

좋은 추억 만들어준거같아서 조만간 지명으로 앉히고 한번더 놀러갈까 합니다

윤부장님 잘놀았어요.

 


장안동노래방
장안동노래방 처음부터 여기서 놀것 ㅠ

회사친구들 2명과 나 총 3명이서 나이트 방문 물좋다는 말에 달려봤네요 솔직히 집이랑 거리감이 있어 안갈려구했는데 오래만에 달려보자는 말에 혹시 나이트가서 좋은 미시라도 만날 기대 만빵하고 감 근데 역시나 안되네요 한 새벽 1시반까지 부킹했는데 답이 안나올것같아서 바로 나와 윤부장님힌테 전화해 짜증나는 상태로… 가면 바로 좋은 아가씨로 해주라고 하고 초고속으로 도착

역쉬 룸에 들어오니까 내집 같고 좋네요 바로 빨리 빨리 해주라고 하고 초이스 총 15명? 보고 전 얼굴 안보고 몸매만 보고 초이스 육떡지 스타일로 그리고 친구들도 각자 스타일에 맞는 파트너로 하고 초반부터 신나게 노래부르고 웃고 만지고 처음부터 여기서 놀것ㅠ 제팟 좋네요 몸매가 슴가가 조금 작아서 흠이쥐 각자 파트너랑 술마시고 놀고 집으로 고고… 다음날 출근 해야하니까요 ㅋ 윤부장님 그날 신경써줘서 너무 고마웠네요~~~^^

장안동노래방

 

전화 예약하기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